티스토리 뷰

추운 날씨에 따뜻한 요리가 땡기지요

지인을 통해서 대구 들안길에 울릉도 해물탕 집이 

해물탕,해물찜 모두 맛있게 한다고 해서 가족들과 한 번 먹어보러 방문했어요.






점심시간인데도 주차장에 차들이 꽤 있는 거보면

유명한 집이긴 한가봐요 ㅎㅎ


참고로 두산동에는 워낙 음식점들이 많이 있어서

정말 맛있는 집이 아니라면 손님이 없답니다.

특히 두산동 들안길은 더 심하지요.





그런데 많은 들안길 식당 중 이 곳에, 이 시간에 차가 많다는 것은

까다로운 사람들에게도 인정받고 있다는 맛집이라는 거지요 ㅎㅎ


솔직히 가격은 다른 해물탕집 보다는 비싼 편인 것 같네요.

그래도 맛있다니까 해물탕 3인분 주문!





사이드메뉴가 마음에 들었어요.


샐러드와 나물, 고막무침, 콩고기, 초밥이 나와요.

초밥은 연어,문어,새우인데 밥위에 만들어서 먹으면 되요.

이 중에서 콩고기 맛이 특이했어요. 사실 맛있지는 않았지만 몸에 좋은 것 같아요 ㅎㅎ





메인메뉴 등장!

새우, 산낙지, 전복, 오징어, 조개, 버섯, 곤, 오징어, 콩나물 이렇게 들어있어요.


음..산낙지 오랜만에 봐서 신기해서 뚜껑 열어봤는데

살고싶어서그러는지 열심히 냄비에서 탈출시도하기랠 바로 닫아버림^^





끓을 때 직원이 와서 산낙지랑 전복, 새우 가위로 잘라주고 먹으랍니다.


낙지가 정말 보들보들 하더군요.

전복도 1인당 1개씩!

표고버섯도 싱싱한지 향이 그대로 남아있구요.

콩나물도 정말 푸짐하게 들어있어요.





이 집만의 특채 소스가 있는 것 같은데 글을 읽어보니 소금 대신에

황태, 새우, 미역, 멸치를 갈아서 천연조미료로 사용했다고해요.


여기에 청양고추까지 추가되어서 칼칼하고 얼큰한 맛이 났어요.





다 먹고 볶음밥을 주문했는데 처음에 국물을 우리가 밥먹을떄 먹으려고 다 덜어내놨더니

직원이 ㅋㅋ 국물도 없이 우리가 어떻게 밥을 볶냐고 ㅋㅋㅋㅋㅋㅋ머라고 하시더라구요.

냐하~ 그럼 진작 말하시징~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제 그릇에 있는 국물 드렸지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볶은밥은 그럭저럭 맛있었어요.





마지막에 후식으로 나온 자색고구마 차가 달달하게 맛있더라구요.

이건 집에서 한번 만들어 보고 싶네요.


울릉도 해물탕 재료도 다 좋은거 사용하고 좋은데,

하나 단점은 조개를 해감하지 않았다는 점...

그래서 국물 먹다가 모래가 씹히는 맛이었어요.


기분좋게 먹다가 좀 ㅎㅎㅎ 기분이 찝찝해지는거 있죠?

그래서 직원분한테 이야기를 했더니 오늘 너무 바빠서 해감을 못했데요.



그러면 오늘 손님들은 해감 못한 조개가 들어있는 국물을 다 마셨다는 이야기잖아요.

너무 당당하게 이야기하셔서 솔직이 너무 놀랬고

해감 못했으면 재료에 조개 대신에 다른 재료를 더 추가해도 되었을법한데요...

조금 실망스럽더라구요 ㅎㅎㅎ



그 외에는 다 맛있고 괜찮았어요!


그래도 하루하루 이렇게 맛있는 양식을 주시는 하나님께 정말 감사해요.


제주도 흑돼지 오겹살 맛집, 대구 '돈모닝'

대구 동구, 국내산 숯불돼지갈비집 대보름

대구 시내 레스토랑, 구르망204, 대구 시내맛집


사람의 마음을 기쁘게 하는 포도주와
사람의 얼굴을 윤택하게 하는 기름과
사람의 마음을 힘있게 하는 양식을 주셨도다

시편 104편 15절


댓글
댓글쓰기 폼